‘오산천 가득 채우는 평화의 선율’....'오산 통기타 페스티벌’20일 개최
‘오산천 가득 채우는 평화의 선율’....'오산 통기타 페스티벌’20일 개최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1.11.18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문화스포츠센터 개관과 함께 개최

【뉴스신】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20일 오산문화스포츠센터(구,오산시민회관)에서 ‘2021 오산 통기타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오산시민의 문화체육공간이 되어줄 오산문화스포츠센터 개관식에 이어 제33회 시민의 날 기념식과 함께 개최된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

축제의 시작은 화려한 개막식과 비전선포식으로 열리며 ▲문화권리장전 선포식 ▲1004명의 평화의 합주 ▲마음처방전 힐링 콘서트 ▲CBS공개방송 통기타 콘서트 ▲멘토&멘티 통기타 경연대회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이번 행사는 유리상자‘박승화’, 소프라노 ‘이상민’, 해바라기, 추가열, 정인, 커피소년, 정태춘&박은옥, 육중완밴드가 함께해 통기타 연주로 저물어가는 11월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특히 오산시는 축제장에 대한 철저한 방역조치로 오산 통기타 페스티벌을 단계적 일상 회복의 성공적 케이스로 이끌어 나가는 행사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2021 오산 통기타 페스티벌은 ‘단계적 일상회복’의 첫걸음의 축제로 온·오프라인 병행방식으로 진행한다. 온라인은 ZOOM을 통해 입장가능하며, 행사 당일 오산시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관람할 수 있다.

현장은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499명까지 입장이 가능하며 현장인원 마감 시 입장을 제한 할 수 있다. 축제장 입장 시 2차 접종 완료 인증과 안심콜 인증, 손소독 등 2~3중의 방역단계를 거치며, 각 행사 종료 시 전체소독 및 환기를 거쳐 철저한 방역을 적용할 예정이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단계적 일상회복의 첫걸음을 떼며 20일 오산전역에 울려 퍼질 통기타의 선율이 그동안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힐링의 처방전이 되길 바란다.”며 “방역의 사각지대 없이 철저한 지침준수로 시민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만전을 기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