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산업육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메타버스 산업육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남승모(NEWSSHIN)
  • 승인 2021.10.09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과 현실세계 융합으로 구미시 경제영토 무한확장
【뉴스신】 '메타버스 산업육성 연구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구미시)
【뉴스신】 '메타버스 산업육성 연구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구미시)

【뉴스신】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와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10월 7일(목) 14시 경북도청에서 경상북도, 구미시, 구미전자정보기술원, 한국지식서비스연구원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메타버스 산업육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착수 보고회는 사업환경 분석, 기본구상, 사업화 계획, 사업타당성 분석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관련 부서와 전문가들의 견해를 듣는 시간도 가졌다.

경상북도와 구미시는 급성장하는 메타버스 산업의 차별적 역량확보 및 선제적 대응차원의 미래전략 마련을 위해 이번 용역을 시작하게 되었다.

특히 구미는 XR디바이스 개발지원센터 운영 및 홀로그램 핵심기술 실증 대상 지역으로 선정되는 등 가상현실 분야에 타지자체 대비 높은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

박노돈 신성장산업과장은 “메타버스 산업은 급성장할 것으로 새로운 전략 확보로 구미만의 미래경쟁력을 확보하고. 경상북도와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가상현실 산업의 메카 경북-구미로 거듭나고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메타버스는 현 가상현실 분야에서 가장 성장가능성이 높은 영역으로 글로벌 차원의 관심과 투자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고, 관련 시장규모는 2030년 1,700조원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