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보건소, 식중독 예방 위한 학교·유치원 급식 합동점검
오산시보건소, 식중독 예방 위한 학교·유치원 급식 합동점검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1.09.09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보건소 전경1

【뉴스신】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아이들이 안심하고 급식을 먹을 수 있도록 새 학기를 맞아 9월 10일부터 9월 17일까지 관내 초·중·고교와 유치원 등 26개소의 급식 시설에 대해 식중독 예방을 위한 합동 점검을 한다고 밝혔다.

오산시와 화성오산교육지원청 합동으로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판매 행위 및 용수관리 ▲위생적 취급기준 및 시설기준 위반여부 확인 ▲조리 종사자의 개인위생 관리 등을 점검한다.

또 조리식품, 완제품 등 식중독균(병원성대장균, 살모넬라균, 클로스트리디움 등)을  검사하기 위해 점검 현장에서 검체를 채취하고,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실내 마스크 착용, 출입구 손 소독제 비치, 조리 전후 손 씻기, 학생 간 접촉 최소화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확인한다.

점검과정에서 식중독 발생이 우려된다고 판단될 경우 식자재(채소류 등)를 현장에서 수거해 검사하고, 경미한 위반 사항은 현장에서 계도한다. 중대한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김강경 식품위생과장은 “이번 점검으로 학교와 유치원에서 급식으로 인한 식중독을 예방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생들에게 안전한 급식이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