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메이커센터 시민참여‘한옥모형 함께만들기’ 완료
오산메이커센터 시민참여‘한옥모형 함께만들기’ 완료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1.07.1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실제 한옥 10분의1 크기 제작 10주 프로젝트 진행
- 지붕 서까래 대들보 정원 등 전동공구 없이 제작해
- 10월 개관 오산미니어처빌리지에 시민이름으로 기증

【뉴스신】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15일 오산메이커교육센터에서 관내 시민을 대상으로 함께 만들기 프로젝트‘한옥모형의 첫걸음’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과정은 10주 장기프로젝트로 10회에 걸쳐 진행했으며, 참여자 주도의 프로그램으로 팀을 나누어 역할을 정하고 협동하며 만들어 나가는 프로젝트형 프로그램이다.

   함께 만들기 프로젝트‘한옥모형의 첫걸음’은 종이 모형으로 한옥의 구조와 명칭을 이해하는 과정부터 축소형 정원을 구성하는 디오라마 제작 과정까지 단계별로 진행됐다.

특히 10:1비율의 3칸 한옥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서까래, 대들보 등을 전동공구를 사용하지 않고 조각도와 대패로 직접 가공해 옛 조상의 주거공간을 손으로 구성하는데 의의를 두고 운영했다.

제작한 제품은 참가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보완작업 후 10월 개관 예정인 오산미니어처빌리지에 시민들의 이름으로 기증할 예정이다.

‘함께만들기’과정은 연 2회 운영되며, 2020년 하반기에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목재품을 제작해 플리마켓을 열었고 수익금 90만 원 상당을 시민단체에 기부했다.

2021년 하반기에는 ‘캠핑투게더(가족단위로 캠핑용품을 제작하고 함께 캠핑가기)’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명숙 평생교육과장은 “‘함께만들기’ 과정은  만들어 놓은 결과물을 똑같이 만드는 것이 아니라 참가자들끼리 활동 동기와 선호도를 공유하며 만들어 나가는 데 의의가 있다.”며 “팀원들이 협력하고 만들면서 즐거움을 찾는 모습을 보며, 진정한 메이커로 변모하는 모습에 가슴이 뿌듯했고, 앞으로도 다양한 메이커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