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제20회 영양고추아가씨 선발대회 잠정 연기
영양군 제20회 영양고추아가씨 선발대회 잠정 연기
  • 남승모 기자
  • 승인 2021.07.1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청사 전경
영양군청사 전경

【뉴스신】영양군은‘제20회 영양고추아가씨 선발대회’개최(8월 27일)를 잠정 연기한다고 14일 밝혔다.

영양고추아가씨선발대회는 영양군 주관으로 명품 영양고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1984년에 시작하여 1990년부터는 2년 주기로 개최 해왔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전면 취소했다. 

올해는 대회의 명맥 유지와 영양고추 홍보사절단으로 활동하기 위해 7월 1일 ~ 16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현재까지 22명)하고 8월 17일 예선, 8월 27일 본선을 거쳐 선발키로 하고 개인 및 행사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무관중 대회를 준비를 해 왔다.

영양군 관계자에 의하면 대회 개최를 결정한 시기는 전국 코로나19 상황이 3~4백 명대로 안정적이고, 군민의 46.8%가 백신접종(1차)을 마쳤고, 특히 영양은 올해 5월말까지 코로나 확진자가 4명에 불과하여 자율방역을 강화하면서 지역경제도 살리자는 취지로 고추아가씨선발대회 추진을 어렵게 결정했다고 하였다. 

다만, 대회 개최 결정 이후에도 코로나 상황이 위중하면 언제든지 연기 또는 취소하는 조건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영양군은 현재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지역이지만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4차 대유행 조짐으로 매우 엄중한 시기이고 정부의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집합금지 및 이동자제에 적극 동참하고,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제20회 영양고추아가씨 선발대회를 전격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