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다문화가정 생활음식 만들기 배움의 열기 ‘후끈’
봉화군, 다문화가정 생활음식 만들기 배움의 열기 ‘후끈’
  • 남승모 기자
  • 승인 2021.07.12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밥상 위에 꽃피는 행복,,,7월 9일부터 9월 10일까지 10회 운영
(사진제공=봉화군)
(사진제공=봉화군)

【뉴스신】봉화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7월 9일(금)부터 9월 10일(금)까지 봉화군여성문화회관 조리실에서 결혼이민여성 5명을 대상으로 ‘2021년 생활음식 만들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주 1회씩 총 10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다문화가정의 음식문화 차이에서 오는 갈등을 해소하고, 자녀들과 함께 음식을 만들며 관계를 개선하고 친밀감을 향상시켜 행복한 식사시간을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7월 9일 진행된 첫 수업에서는 민경희 강사와 함께 계란빵, 꽈리고추 조림을 만들어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강의실은 수강생들의 열정적인 배움의 열기로 가득찼다.

이날 체험에 참여한 한 결혼이민여성은“고향을 떠나 머나먼 이국땅에서의 생활이 쉽지 않은데, 한국 생활음식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있어 매우 즐거운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결혼이민여성들이 한국의 식문화를 이해하고, 음식의 올바른 조리방법을 익혀 가족의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고 화목한 식사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