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원동상점가 ‘1호 골목형상점가’로 지정해 경영지원
오산 원동상점가 ‘1호 골목형상점가’로 지정해 경영지원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1.05.04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목형상점가 지정서 전달식

【뉴스신】오산시(시장 곽상욱)는 4일‘오산 원동 상점가’를 제1호 골목형상점가로 지정하고 지정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오산 원동 상점가는 오산시민의 추억을 간직한 오산 대표 원도심 상권으로, 이번 골목형상점가로 지정된 구역은 오산 아름다로(구 문화의거리) 동쪽 입구~복개천에 이르는 구간이다.

골목형상점가는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점포가 2,000㎡이내 면적에 30개 이상 밀집해 있는 구역을 대상으로 상인조직의 신청을 받아 지정하는 것으로, 골목형상점가에 지정될 경우 경영환경 및 시설 개선 사업 등 국·도비 지원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오산시는 1호 골목형상점가 지정을 통해 유통환경의 변화, 상권 노후화 등으로 인해 급속히 침체된 원도심 상권에 다시금 활기를 불어넣고, 지속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오산시는 원동 상점가 이외에도 관내 여러 상점가와 상인조직을 발굴하고, 골목형상점가 지정을 장려하여 지속적인 골목상권 지원사업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골목형상점가 1호 지정으로 골목상권 활성화의 첫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더욱 어려워진 지역상권이 다시 살아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사업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원동 상점가는 지난해 경기도 노후상가거리 활성화 사업에 선정되어 일방통행 지정 및 도로환경 개선사업, BI 구축 및 홍보마케팅 사업 등의 활성화 사업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자료 1. 골목형상점가 지정서 전달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