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농어업인 삶 나아지도록 소통과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정 총리, “농어업인 삶 나아지도록 소통과 지원 아끼지 않을 것”
  • 남승모 기자
  • 승인 2021.03.24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협중앙회 회장 등 농임축수산 업계 대표들과 환담


- 지난 설 명절 농축수산물 선물가액 상향 조치, '착한 선물 나눔 캠페인*' 결과 등 논의
뉴스신(사진)△정세균 국무총리
뉴스신(사진)△정세균 국무총리

【뉴스신】정세균 국무총리는 오늘(24일)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성희 농협중앙회 회장, △홍진근 수협중앙회 대표이사,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 회장, △임영호 한국농축산연합회 회장, △전현희 권익위원장농협중앙회 등 농·축·임·수산업계 대표(4명)를 만나, 지난 설 명절 농수축산물 선물가액 상향 결과 등에 대해 환담을 가졌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 업계 대표들은 정 총리에게 “지난 설 명절 기간 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과 ‘착한 선물 나눔 캠페인’ 등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에 감사”를 표했으며, “앞으로도 농수산물 소비 진작 등을 통해 농어업민들이 활기를 되찾고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정부가 대책 마련 등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길 기대한다”고 건의했다.

정 총리는 “정부가 작년 추석, 올해 설 명절 등, 두 차례에 걸쳐 청탁금지법 시행령을 개정한 것이 결코 쉬운 결정은 아니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운 많은 농어업민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다행”이라 화답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현재 무엇보다도 코로나19 상황을 시급히 해소하는 것이야 말로 농어업민들의 시름을 덜어드리는 최선의 대책” 임을 강조하며, 정부는 앞으로도 여러분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농어업민들의 삶이 나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