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 삶의 자취를 통한 ‘평택시 생애사(生涯史) 기록화 작업’ 실시
평택시의 삶의 자취를 통한 ‘평택시 생애사(生涯史) 기록화 작업’ 실시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0.10.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신】평택시(시장 정장선)에서는 평택시 역사기록 자료의 보존·관리를 위해 ‘생애사 기록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30일까지 ‘평택내컷-사진줄래, 추억줄게’라는 제목으로 평택시의 옛것이 포함된 사진기록 수집 작업을 마쳤다.

평택시의 역사기록을 위해 필요한 작업이라며 많은 시민들의 격려 속에 당초 목표인 1,000점을 능가한 1,700점 이상을 수집했다.

사진 속 옹기종기 모여앉아 도시락 반찬을 나누던 국민학교의 점심 풍경, 할머니의 환갑상이 마을의 축제가 되던 풍경은 우리가 그리워하던 그 시대, 그때를 다시 한 번 돌아보는 매개체 역할을 한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이웃을 만나는 것조차 조심스러워 해야 하는 요즘 지나간 추억들이 그리워진다. 좋은 것은 언제나 기억하고 싶은 인간의 마음. 인간의 감정과 평택시민들의 추억 덕분에 평택시의 생활모습이 살아나고 있다.

이번 평택시의 옛 사진 및 자료에서부터 현재까지의 사람, 풍경, 삶, 골목, 시장 등 다양한 테마를 가지고 이야기를 가진 시각적 자료로 스토리텔링 작업을 진행하는데 활용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평택시는 10월 한 달간 2020년 첫 사업으로 수집한 사진을 스캔해 디지털화 하고 사료관리시스템(디지털 아카이브)에 등록·관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다량의 사진 기증 및 앨범기증자를 대상으로 사진집을 제작하여 배포 준비를 진행 중이다.

이번에 수집한 사진으로 ‘평택시 생애사(生涯史) 사진 기록’으로 평택시의 옛날 모습에서부터 현대까지 볼 수 있는 사진전시회를 열어 세대 간 공유의 장을 만들 예정이다.

2021년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평택시를 재현할 수 있는 의미성 있는 동영상, 사진 등 주제를 달리해 다양한 기록물을 수집할 계획이다.

향후 더 많은 데이터가 축적되면 이를 기반으로 웹을 구축해 평택시 생애사 기록 콘텐츠 등 평택시민과 소통·공유하는데 중점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