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안성하수처리시설 방문 스타트
김보라 안성시장, 안성하수처리시설 방문 스타트
  • 신지윤 기자
  • 승인 2020.10.13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신】김보라 안성시장은 지난 8일 안성하수처리장을 비롯하여 38국도 도로공사구간 내 위수탁사업인 하수도공사 현장 등을 첫 방문하여 시설물 운영 및 사업추진현황을 보고받았으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묵묵히 근무하는 처리장 직원들과 공사관계자를 격려했다.

안성하수처리장은 일 처리량 3만5000톤으로 보개, 금광, 서운, 미양, 대덕, 양성면과 안성시내 일원에서 발생되는 각종 오염된 하수를 처리장으로 이송하여 생물학적·물리화학적 처리를 통해 깨끗하게 정화된 하수로 탈바꿈하여 방류함으로써 하천의 수질을 개선하고 깨끗하고 쾌적한 주변 환경을 조성하여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시설이다.

안성시는 하수처리량 5000㎥/일 이상 시설로 불당하수처리장을 포함하여 총 6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시관계자는 “하수처리장은 환경기초시설이라는 혐오 인식을 바꾸기 위해 시설의 환경정비뿐만 아니라 처리구역 내에서 발생되는 악취 등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애쓰고 있으며, 특히 요즘 같이 코로나로 인해 주민고충이 큰 시기에 하수의 적정한 처리가 중요한 만큼 모든 처리장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김시장은 서울국토관리청에서 추진하는 38국도변 도로공사 구간 내 위수탁사업으로 추진 중인 하수관로 설치공사와 기존 대림동산 빗물펌프장을 들러 사업추진일정 및 시설물 운영현황에 대한 개선책이나 불편사항을 점검하였으며,

“안성시 하수처리장 운영에 더욱 세심한 노력을 기울여줄 것”과 “38국도 확장공사가 조기에 완료돼 주민 불편이 없도록 사업추진에 힘써 달라”고 해당 관계책임자에게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