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용인시·당진시와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안성시, 용인시·당진시와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이범학 기자
  • 승인 2020.09.10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개시, 관광발전을 위한 상호 발전과 협력을 통한 교류 활성화 다짐
- 공통 관광테마 보유한 3개시 업무 협약 체결…지역연계 관광사업 개발 공동 추진

【뉴스신】안성시(시장 김보라)는 10일 용인시청에서 용인시·당진시와 함께 문화관광 활성화와 지속가능한 관광정책 공유 및 상생협력 공동 관광마케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김보라 안성시장과 백군기 용인시장, 김홍장 당진시장 등 관계자가 참석하였으며, 김대건신부의 탄생 200주년이 되는 해인 2021년에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김대건신부가 선정된 것을 계기로 3개 시의 주요 관광정책 공유 및 관광교류 등을 통한 관광 산업 발전방안을 모색하고자 추진되었다.

이날 협약에 따라 3개 시는 천주교 수원교구 및 천주교 대전교구와 함께 관광 교류 협력 및 순례길 활성화를 위한 관광 상품 홍보와 관광 사업 개발 등을 공동 추진하기로 하였다.

협약식에서 김홍장 당진시장은 “안성과 용인은 수도권으로 관광인프라가 잘 구축된 곳이니, 이번 업무 협약으로 3개 시가 관광 활성화 및 홍보에 모두 윈윈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3개 시가 김대건 신부와 관련된 천주교 성지를 보유하는 등 공통 테마 관광지를 가지고 있으므로, 관광테마를 공유하여 관광 활성화를 위해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보라 안성시장은 “코로나19로 앞으로는 개별여행 및 국내여행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출발로 온라인 기반의 비대면 언택트 관광을 위한 관광콘텐츠를 개발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고, 3개 시가 협력하여 다양한 비대면 관광 상품을 개발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당진시에는 김대건신부의 탄생지인 ‘솔뫼성지’, 용인시에는 김대건신부의 사목활동지인 ‘은이성지’가 있으며, 안성시에는 김대건 신부의 묘소가 있는 ’미리내성지‘가 있어, 공통 테마의 관광자원을 보유한 3개 시의 이번 협약이 향후 지역연계 관광사업 개발 등으로 지역경제 및 관광사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