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돌발해충 공동방제 실시...15일 까지 공동 방역
영양군, 돌발해충 공동방제 실시...15일 까지 공동 방역
  • 남승모 기자
  • 승인 2020.06.04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경지・산림지 공동방제 실시로 돌발해충 확산방지에 총력
영양군은 돌발해충 확산방지를 위한 공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영양군은 돌발해충 확산방지를 위한 공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뉴스신】영양군(군수 오도창)에서는 최근 농경지 및 인접 산림지에서 많이 발생하는 돌발해충의 확산 방지를 위해 6월 15일까지 방제 기간을 정하여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6월 4일에는 영덕국유림관리소 및 산림녹지과와 협업하여 공동방제를 실시하였다.

돌발해충이란 외래해충의 유입 및 기후변화 등으로 발생하는 해충으로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갈색날개매미충, 갈색여치 등이 있다.

이러한 외래돌발해충들은 이동성이 좋아 산림의 활엽수와 농경지의 농작물을 가리지 않고 공격하며, 특히 미국선녀벌레는 과수에 수액을 흡즙하여 배설물을 분비해 과일이나 잎에 그으름병을 유발하여 큰 피해를 주고 있다.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농경지에서 약을 뿌리면 인근 산림으로 도망갔다가 수일 후 다시 농경지로 돌아오기 때문에 발생 시기에 맞춰 서식지를 동시 방제해야 한다.

이번 공동방제는 농업기술센터에서 방제 약제를 지원하고 영덕국유림관리소와 산림녹지과에서 방제인력 및 장비를 동원하여 협업을 통해 돌발해충의 확산을 미연에 방지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임숙자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돌발해충 발생에 대하여 방제 약제를 지원하고 있으며, 농경지 부근에서 발견 즉시 작물환경담당(680-5253)으로 신고할 것을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