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송탄지구대 신축·이전 관련 간담회 개최
평택시의회, 송탄지구대 신축·이전 관련 간담회 개최
  • 이범학 기자
  • 승인 2019.10.11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의회 이관우 의원은 송탄지구대 신축·이전 관련 간담회를 주관하고 있다.
▲평택시의회 이관우 의원은 송탄지구대 신축·이전 관련 간담회를 주관하고 있다.

평택시의회는 지난 10일 평택시의회 3층 간담회장에서 송탄지구대 신축·이전 관련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를 주관한 이관우 의원을 비롯해 홍선의 의원, 평택시청 기획조정실장, 송탄지구대장, 송탄전통시장상인회 회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송탄지구대는 지난 1979년 건축된 40년 된 노후 청사로 열악한 환경으로 인한 방문 민원인의 불편과 방문 시 도로변에 불법주차를 해야 하는 등 많은 문제점이 지속되고 있어 (구)송탄보건소 부지로의 신축·이전에 대해 중점 논의했다.

송탄전통시장상인회 관계자는 “송탄지구대가 노후돼 주민들이 이용하는데 있어 많은 불편을 가져오고 있다”며 “구 송탄보건소 부지가 기존의 주민편익시설을 위한 부지인 만큼 현재 송탄지구대와의 위치도 가까워 송탄지구대의 신축·이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평택시 김이배 기획조정실장은 “현재 송탄지구대의 신축을 위해 구 송탄보건소 부지에 대해 토지분할 매입을 요청해와 협의 중에 있다”고 했다.

이어, “토지를 분할 매각할 경우 잔여부지(맹지)로 인한 여러 문제점이 발생할 수 있고 송탄보건소 부지가 주민편익시설을 위한 부지로 계획돼 있어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도 수렴해야 한다”고 밝히며 “치안 수요가 증가해 시설도 당연히 필요한 만큼 최대한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를 주관한 이관우 의원은 “주민들의 치안서비스를 위해 송탄지구대의 신축·이전은 적극 찬성한다”며 “다만 구 송탄보건소 부지가 주민편익시설로 계획된 만큼 주민들의 편익·복지를 위한 시설과 함께 송탄지구대의 신축·이전이 더 활용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을 위한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다양한 의견을 함께 나눌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