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용이동 행정복지센터’개청, 본격 업무 시작
평택시,‘용이동 행정복지센터’개청, 본격 업무 시작
  • 이범학 기자
  • 승인 2019.09.30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평택시 23번째 행정구역, 14통 111개 반으로 구성
평택시 용이동 행정복지센터가 30일 개청하고 본격적인 행정 업무를 개시했다.
▲평택시 용이동 행정복지센터가 30일 개청하고 본격적인 행정 업무를 개시했다.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30일 용이동 행정복지센터를 개청하고 2만5,000여 주민들에게 본격 행정서비스 제공을 시작한다.

비전2동 인구 증가에 따른 분동 추진으로 설치된 용이동은, 평택시 23번째 행정구역으로 14통 111개 반으로 구성됐으며, 행정복지센터에는 행정민원·생활지원·맞춤형복지 3개팀에 13명의 공무원이 근무한다.

평택시 현촌5길5-19(용이동 597-11번지)에 위치한 용이동 행정복지센터는 정식 청사 건립 전까지 민간 건물을 임대해 사용한다.

청사 1층은 주민들을 위한 공간인 주민자치 프로그램실을 배치하고, 2층은 민원실, 동장실, 회의실 등 각종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활용된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그동안 주민들이 멀리 떨어져 있는 비전2동 행정복지 센터를 이용하고 있어 안타까움이 있었는데 이번 개청으로 마음 한 켠의 죄송함을 덜게 됐다”며 밝혔다.

이어,  “주민 의견 수렴으로 정식 청사 부지를 최대한 빨리 확보해 쾌적한 청사 환경 조성은 물론, 주민 밀착형 행정 서비스 제공과 복지, 문화가 어우러진 주민들의 거점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초대 동장으로 임명된 이정열 용이동장은 “공간이 작은 임시청사에서 시작하게 돼 어려움이 있겠지만, 소통하며 가까이 다가가는 열린 행정을 펼쳐 주민들이 편리함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오전 11시에는 초대 용이동 통장 임명식이 진행됐다. 임명된 초대 통장들은 앞으로 2년간 용이동 각 통별 행정사무를 맡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